"불! 불! 불났어요. 나오세요"...부상자 없이 모두 대피시킨 경찰 영상 SNS서 화재

마지막까지 문을 두드린 경찰관..."국민의 안전을 지키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

김가영 | 기사입력 2020/05/08 [14:40]

"불! 불! 불났어요. 나오세요"...부상자 없이 모두 대피시킨 경찰 영상 SNS서 화재

마지막까지 문을 두드린 경찰관..."국민의 안전을 지키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

김가영 | 입력 : 2020/05/08 [14:40]

▲ 당시 화재가 발생했던 강원대학교 인근 다세대주택. 사진=연합뉴스  © 소방뉴스

 

 지난 2월 21일 오후 9시 9분께 강원대학교 인근 5층짜리 다세대주택 2층에서 불길이 치솟았다. 그 당시 출입문을 강제로 열고 입주자들을 대피시키는 경찰의 모습을 담은 영상이 뒤늦게 공개돼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서 화제다.

 

중부지구대 소속 조용상·강길환·김윤영 경위와 김완석 경장이 도착했을 당시 베란다 밖으로 불길이 치솟고 있었으나, 굳게 잠긴 1층 공동현관문이 진입을 가로막고 있어 경찰관들은 유리로 된 공동현관물을 발로 걷어차 열고, 경찰차 사이렌을 울려 위험 상황임을 알렸다.

 

건물 안으로 진입한 경찰은 2층부터 5층까지 모든 세대의 문을 두드리며 "불! 불! 불났어요. 나오세요!"라고 외치면서 미처 대피하지 못한 사람은 없는지 마지막까지 문을 두드린 경찰 덕에 학생 등 20여명이 무사히 대피해 단 한 명의 부상자도 없었다.

 

경찰 관계자는 "대피 안내를 침착하게 따라준 학생들과 조기에 화재를 진압해 준 소방관들께 감사드린다"며 "국민의 안전을 지키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부여군 주택서 발생한 화재...주택용소방시설로 귀중한 생명 살려
광고
광고
관련기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