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시, 관내 기숙사 입소생 3104여명 대상으로 코로나19 전수 풀링검사 실시

5명의 검체 취합한 뒤 양성이 나오면 개별검사 진행...전액 국비로 진행

박만철 | 기사입력 2020/05/28 [15:05]

경산시, 관내 기숙사 입소생 3104여명 대상으로 코로나19 전수 풀링검사 실시

5명의 검체 취합한 뒤 양성이 나오면 개별검사 진행...전액 국비로 진행

박만철 | 입력 : 2020/05/28 [15:05]

  경산시가 관내 고등학교에서 기숙사 입소생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전수 풀링검사(취합검사법)를 실시하고 있다. 사진=경산시청

 

 경북 경산시(시장 최영조)는 지난 26일부터 관내 고등학교, 대학교 입소생 및 교직원 등 3104여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전수 풀링검사(취합검사법)를 실시하고 있다고 28일 밝혔다.

 

풀링검사법(취합검사법)은 각각의 검체를 채취한 뒤 5명의 검체를 취합해 한번에 유전자 증폭(PCR)을 하는 것이며, 결과 값이 음성이 나오면 5명 모두 음성으로 판단하고 양성이 나오면 5명에 대해 개별검사를 진행하는 방법이다.

 

이번 전수 검사는 질병관리본부 코로나19 감시 사업의 일환으로 학교 내 집단 생활로 인한 감염 위험 대비책이며, 전액 국비로 진행된다.

 

이 검사는 대규모 인원의 빠른 검사를 위해 시행되며 코로나19의 선제적 대응을 위해 감염 시 전파 파급력이 높은 집단인 고등학교 10개교, 대학교 9개교 기숙사 입소생 및 교직원 등을 대상으로 실시되고 있다.

 

진행 방법은 방문검체팀 14개팀 42명이 학교로 방문해 검체를 채취 후 수탁기관에 의뢰해 결과 통보를 받는 방식이다.

 

안경숙 경산시보건소장은 "풀링검사를 통해 무증상자에 대한 지역감염과 감염 경로를 알 수 없는 조용한 전파를 선제적으로 차단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부여군 주택서 발생한 화재...주택용소방시설로 귀중한 생명 살려
광고
광고
관련기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