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기관·노인의료복지시설, 온천수 이용 가능

박만철 | 기사입력 2020/06/23 [09:40]

의료기관·노인의료복지시설, 온천수 이용 가능

박만철 | 입력 : 2020/06/23 [09:40]

행안부는 온천법 시행령 개정에 따라 그동안 제한된 의료기관에서도 온천수 이용이 가능해진다고 밝혔다. 

 

개전전 온천법령은 온천의 이용허가 범위를 공중의 음용, 목욕장업 및 숙박업, 난방 및 에너지시설, 일부 산업·공중시설로 한정하고 의료기관, 노인의료복지시설에는 온천수를 이용할 수 없었다. 

 

프랑스, 독일 체코 등 유럽국가에서 활성화되어 있는 온천수를 이용한 피부질환, 심혈관질환 치료 프로그램을 도입하기 위해 요양병원, 요양원에서 온천수 이용을 허용해 달라는 충남 아산시 등 지방자치단체의 건의를 수용하여 제도개선한 것이다. 이번 개정을 통해 '웰니스관광'이 활성화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이번 개정안에는 지방자치단체의 차별화된 온천시책을 지원하기 위해 온천도시 지정기준과 온천정보에 대한 접근성 강화를 위한 온천정보 제공 근거가 포함되어 있다.

 

또한, 함께 개정된 온천법 시행규칙에는 온천목욕장 목욕물 수질기준에 레지오넬라균 검출기준과 유리잔류염농도 기준을 추가·반영함으로써 온천목욕장 이용객의 안전한 이용을 도모하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여수 영취산서 산불 발생...산림 1000㎡ 소실
광고
광고
관련기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