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정부긴급재난지원금 차액 지원대상...전출가구로 확대

가구원 중 재난기본소득을 수령해 지원금 초과하는 경우 추가 지원에서 제외

김가영 | 기사입력 2020/07/06 [11:16]

경기도, 정부긴급재난지원금 차액 지원대상...전출가구로 확대

가구원 중 재난기본소득을 수령해 지원금 초과하는 경우 추가 지원에서 제외

김가영 | 입력 : 2020/07/06 [11:16]

 

경기도는 이사 때문에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을 덜 받게 된 가구에 대해 차액 지원을 하고 있는 가운데 지원대상을 4월 9일 이후 전출가구로 확대한다고 오늘(6일) 밝혔다.

 

앞서 도는 전액 도비로 모든 도민에게 1인 1회 10만 원씩 재난기본소득을 우선 지원했고,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은 도가 부담해야 할 지방비 부담금 약 12.9%를 제외하고 지급됐다.

 

이에 도는 도 재난기본소득과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의 지급기준일 차이 발생으로 도 재난기본소득을 신청할 수 없는데다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을 덜 받는 전출입가구를 대상으로 지난달 1일부터 차액을 지원해왔다.

 

이번에는 도 재난기본소득 신청 시작일인 4월 9일 이후 경기도나 시군의 재난기본소득을 신청하지 못하고 타 시도로 전출한 가구까지도 차액보전을 해주기로 한 것이다.

 

기존 전출입가구를 포함해 신규 추가로 차액보전 지원대상이 되는 가구는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신청 마감일인 8월 중순까지 관할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방문신청 또는 '행정안전부 문서24'에서 온라인 신청(전출가구)이 가능하다.

 

차액 지원금액은 ▲1인가구 5만2천원 ▲2인가구 7만7천원 ▲3인가구 10만3천원 ▲4인가구 12만9천원이다. 다만, 가구원 중 일부가 도나 시·군의 재난기본소득을 수령해 정부 지원금을 초과하는 경우에는 추가 지원에서 제외된다. 도는 실제 정부기준액에 부족한 금액분에 한해서 추가지원 된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제주소방, 소방기술경연대회 개최...'속도방수 경기 실시'
광고
광고
관련기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