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공무원 신규채용 체력시험, 최대 8일간 나눠서 실시한다

광주·전남...지역 상황과 관련해 일정 미정

김가영 | 기사입력 2020/07/15 [13:20]

소방공무원 신규채용 체력시험, 최대 8일간 나눠서 실시한다

광주·전남...지역 상황과 관련해 일정 미정

김가영 | 입력 : 2020/07/15 [13:20]

▲ 소방공무원 체력시험을 받고 있는 소방공무원 응시자들 사진=소방청 제공  © 소방뉴스

 

 소방청은 오늘(15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방역을 위해 소방공무원 신규채용 체력시험 기간을 늘려 실시 중이라고 밝혔다.

 

소방공무원 채용 체력시험은 일반적으로 하루에 모두 시행해 왔지만 올해는 거리두기를 위해 응시인원이 많은 경우 최대 8일 동안 나눠 실시할 방침이다.

 

이번 체력시험은 지난 6월 20일에 실시한 필기시험에 합격한 수험생을 대상으로 지난 7월 13일부터 시작해 오는 8월 18일까지 전국 16개 시험장에서 시행하고 있다. 다만, 광주와 전남은 지역 상황과 관련해 아직 일정을 정하지 않았다.

 

응시자 가운데 자가격리자가 있을 경우 체력시험 최종일 내 자가격리 종료 후 별도 기회를 부여하거나, 자가격리 기간 중 별도일을 지정해 1명씩 실시하고 확진자는 응시가 불가하다. 시험장소는 응시자 간의 감염을 방지하기 위해 실외에서 실시하는 것을 원칙으로 하되, 실내에서 실시할 떄는 넓은 체육관을 선정하도록 했다.

 

수험생은 발열 체크와 마스크 착용을 확인하고 시험장에 입장하게 되며, 시험 중에도 마스크를 계속 착용해야 한다. 체력시험 종목별 장소마다 손소독을 실시하고 측정이 끝날 때마다 장비를 소독하고 난 뒤 다음 사람이 응시하도록 한다. 시험 대기시에는 응시자 간 거리 1.5m 이상 되도록 하고, 왕복오래달리기는 옆 사람과 2m 이상 거리를 유지하도록 했다.

 

한편, 소방공무원 체력시험은 6개 종목(윗몸 일으키기, 앉아 윗몸 앞으로 굽히기, 악력, 배근력, 제자리 멀리뛰기, 배근력 측정)으로 검정하며, 종목별로 취득한 등급을 점수로 환산해 총점을 내고, 최종합격자 평가에 15%를 반영한다. 체력시험 후에 신체검사와 면접시험이 있으며 최종합격자는 각 시·도별 일정에 따라 발표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제주소방, 소방기술경연대회 개최...'속도방수 경기 실시'
광고
광고
관련기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