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 시화공업단지 내 공장서 불...인명피해 없어

분체도장 공장과 자동차부품 표면처리 공장 내부 전소

김가영 | 기사입력 2020/07/30 [11:52]

시흥 시화공업단지 내 공장서 불...인명피해 없어

분체도장 공장과 자동차부품 표면처리 공장 내부 전소

김가영 | 입력 : 2020/07/30 [11:52]

  © 소방뉴스

 

 오늘(30일) 오전 2시께 경기 시흥시 정왕동 시화공업단지 내 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은 장비 22대와 소방관 48명을 동원해 진화작업을 벌여 불은 오전 2시 52분께 완전히 꺼졌다.

 

이 불로 인명피해는 없었으나 해당 공장에 입점해 있던 분체도장 공장과 자동차부품 표면처리 공장의 내부가 전소됐다. 수도꼭지 제조 공장과 볼트 가공 공장 내부도 일부 불에 탔다.

 

조립식 철골조 구조로 지어진 해당 공장에는 샌드위치 패널 등이 설치돼 있어 화재 피해가 컸던 것으로 보인다.

 

최초 신고자는 "공장 인근 직원 기숙사에서 자고 있었는데, 화재경보음이 울려 보니 공장에서 검은 연기와 화염이 보여 바로 119에 신고했다"고 말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과 재산피해 규모를 조사 중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제주소방, 소방기술경연대회 개최...'속도방수 경기 실시'
광고
광고
관련기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