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단소방서, 11월 30일까지 예방안전분야 '희망일자리 근로자' 운영

김가영 | 기사입력 2020/09/01 [18:51]

인천공단소방서, 11월 30일까지 예방안전분야 '희망일자리 근로자' 운영

김가영 | 입력 : 2020/09/01 [18:51]

▲ 인천공단소방서는 오는 11월 30일까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예방 안전 분야 희망일자리 근로자를 운영한다. 사진=인천공단소방서  © 소방뉴스

 

 인천공단소방서(서장 김준태)는 오늘(1일) 11월 30일까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예방 안전 분야 희망일자리 근로자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희망일자리는 취약계층 등에 공공일자리 제공으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현황 조사를 통한 설치율 향상 및 설치 의무를 환기하고자 운영된다.

 

주요 내용은 소방서 관내 주택용 소방시설 조사대상(6,275 가구)에 대해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여부 조사 ▲조사 자료 작성 및 홍보물 배부 ▲방문가구 친절교육 및 소방시설 교육 등을 실시한다.

 

이종일 예방안전과장은 "이번 희망일자리 근로자 운영으로 지역경제가 활성화되고, 주택용 소방시설 보급으로 주택화재 시 시민의 소중한 인명 및 재산피해가 최소화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소방뉴스, 김가영, 인천공단소방서, 희망일자리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다가오는 추석, 부모님께 "주택용소방시설로 안전을 선물하세요"
광고
광고
관련기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