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25일까지 구·군 합동 추석맞이 관내 하천 일제 점검

하천 시설물 전반에 대해 점검

윤영희 | 기사입력 2020/09/14 [17:06]

대구시, 25일까지 구·군 합동 추석맞이 관내 하천 일제 점검

하천 시설물 전반에 대해 점검

윤영희 | 입력 : 2020/09/14 [17:06]

▲ 대구시는 오는 125일까지 관내 지방하천 및 국가하천에 대한 일제 점검을 벌인다. 사진=대구시 제공  © 소방뉴스


대구시가 다가오는 추석 연휴 기간 동안 하천을 이용하는 시민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오는 25일까지 관내 지방하천 및 국가하천에 대한 일제 점검을 벌인다.

 

이번 점검은 시와 구·군 대구시설공단이 합동으로 이뤄진다. 점검에서는 지방하천(26곳), 국가하천(금호강, 낙동강)에 대해 하천둔치·제방·산책로 등에 설치돼 있는 편의시설(운동기구·벤치·쉼터·화장실 등) 점검과 보수,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하천 시설물 방역소독, 사회적 거리두기 현수막 부착 등 하천 시설물 전반을 점검한다.

 

특히 국가하천인 낙동강과 금호강에는 50사단 군병력 협조를 받아 자전거 도로와 산책로 주변에 태풍과 집중호우로 떠내려온 수해 쓰레기를 수거할 계획이며, 공사 중인 지방하천에 대해서는 유수지장물 제거, 배수로 정비, 토사유출방지, 공사장 청결상태 등을 점검해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꼼꼼히 점검할 예정이다.

 

김영애 시 시민안전실장은 "철저한 점검으로 안전하고 쾌적한 하천 환경을 조성해 시민들이 추석 연휴 기간 동안 하천을 이용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소방뉴스, 윤영희, 대구시, 하천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인천서부소방서, 대형전광판 이용한 '주택용소방시설' 비대면 홍보
광고
광고
관련기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