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곡소방서, 취약마을 6곳에 '보이는 소화기함' 설치

윤영희 | 기사입력 2021/02/23 [20:55]

칠곡소방서, 취약마을 6곳에 '보이는 소화기함' 설치

윤영희 | 입력 : 2021/02/23 [20:55]

▲ 사진=칠곡소방서 제공  © 소방뉴스

 

 칠곡소방서(서장 이진우)는 지난 22일 '119 안심골목' 만들기 시책의 일환으로 화재 취약마을 6곳에 소방안전협의회로부터 기증받은 '보이는 소화기함'을 설치했다.

 

'보이는 소화기함'은 화재 발생 시 소방차 접근이 어려워 인명 및 재산피해가 우려되는 마을을 대상으로 화재 발생 초기에 누구나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눈에 띄는 곳에 설치했다.

 

칠곡소방서 관계자는 "화재 발생 시 마을 주민들이 '보이는 소화기함'을 적극 활용해 초기 진화에 힘써주길 바란다"며 "119 안심골목' 만들기 시책을 통해 주민들의 화재예방 안전의식 고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소방뉴스, 윤영희, 칠곡소방서, 소화기함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인천공단소방서, ‘남촌초등학교’ 불나면 대피먼저 등 소방안전교육
광고
광고
관련기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