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중취재>④포스코건설 더샵 송도트리플타워, 소방 제연설비 총체적 난국...

-화재발생시 대피는 어디로... 피난계단으로 대피하다 질식사 할 판

윤영희 | 기사입력 2021/12/25 [10:10]

<집중취재>④포스코건설 더샵 송도트리플타워, 소방 제연설비 총체적 난국...

-화재발생시 대피는 어디로... 피난계단으로 대피하다 질식사 할 판

윤영희 | 입력 : 2021/12/25 [10:10]
,

지난 12월 15일 13시부터 포스코건설 송도트리플타워에 대한 소방점검이 실시되었다. 

 

부실시공·감리에 대한 민원을 접수한 인천소방본부 주관으로 외부전문가가 참여한 가운데 트리플타워 East(171번지)와 West(169번지)에 대해 제연설비 성능테스트를 실시했다. 두 단지는 오피스텔과 상가가 입주한 복합건물로 일부라인에는 승강로를 이용한 급기제연방식이 적용되어 있었다.

 

방화문 자동페쇄장치에는 명표(제원표)도 부착되어있지 않아 승인받지 않은 제품이 설치된 것이 아닌지 의심되었고, 송풍기 풍량 측정을 위한 측정구도 급조해서 뚫고 마개를 하지 않아 풍량이 새고 있는 것이 확인되었다.

 

화재발신 신호를 보내면 수신기와 연동된 자동폐쇄장치가 작동되어 방화문이 닫혀야 하는데 화재신호는 들어왔으나 방화문이 전층 닫히지 않았다. 방화문이 닫히지 않아 방연풍속, 개방력, 폐쇄력, 비개방차압 등의 측정 자체가 무의미한 상황이었다.

 

또한 유입공기 배출 풍량은 송풍기의 흡입측 또는 토출측 덕트에서 안정적인 기류가 형성되는 위치 즉 일반적으로 엘보 등 방향전환 지점 하류쪽은 덕트직경의 7.5배, 상류쪽은 2.5배이상 지점에서 측정하여야 함에도 측정수치를 보면 송풍기 가까운 지점에서 측정한 수치를 기록한 것으로 확인되었다.

 

20.02.04 자에 소방청은 '승강로를 이용한 급기방식(제연구역이 아닌 계단실에 창문용 자동폐쇄장치 미설치)의 제연설비를 적용한 일부 아파트에서 화재안전기준에 따른 제연구역의 출입문 폐쇄력이 부족한 것으로 확인된다. 시·도 및 해당기관에서는 화재안전기준에 적합하게 성능인증 및 설계·시공·감리 또는 완공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시행에 철저를 기하여 달라'는 공문을 발송했다. 

 

이후 방화문에 부착된 KFI 성능인증제품인 자동폐쇄장치의 장력조정을 해 폐쇄력을 높혀놓아 방화문은 광꽝 닫혀 2차 안전사고가 우려되었다. 또 일부층의 계단실 방화문은 과풍량으로 인해 아예 닫히지 않았다.

 

현장점검에 참여한 소방전문가 A씨는 ‘이렇게 성능이 안나오는 현장은 처음본다. 소방인으로서 부끄러움을 느낀다’고 말했다.

 

관할 소방서 관게자는 ‘이렇게까지 성능이 안나올지는 상상도 못했다. 법적기준에 따라 엄격히 처벌하겠다.’고 밝혔다.

 

부실시공과 감리에 대한 제보를 토대로 사실관계 확인을 위해 취재한 기자에게 협박과 회유, 막무가내식 우기기로 일관해 왔던 시공사와 감리단의 이번 점검결과에 대한 의견을 듣고자 수차례 연락을 취하였으나 어떠한 답변도 들을 수 없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소방, 소방뉴스, 포스코건설, 제연설비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어린이날 어디 갈까 고민 끝... 체험 가득한 시민안전테마파크로~
광고
광고
관련기관 바로가기
소방/안전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