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인룸’ 김희선-김영광-김해숙-이경영, 촬영장 밝히는 '반전' 케미스트리 포착! '훈훈'

김병화 | 기사입력 2018/11/21 [10:36]

‘나인룸’ 김희선-김영광-김해숙-이경영, 촬영장 밝히는 '반전' 케미스트리 포착! '훈훈'

김병화 | 입력 : 2018/11/21 [10:36]



종영까지 단 2회만을 남기고 있는 tvN 토일드라마 ‘나인룸’(연출 지영수/ 극본 정성희/ 제작 김종학프로덕션)의 훈훈한 촬영장 모습이 공개됐다. 특히 서로를 향해 날을 세우는 극중 모습과는 달리 훈훈함으로 촬영장을 환하게 밝히는 출연진들의 ‘반전 케미스트리’가 이목을 집중시킨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김희선(을지해이 역)-김영광(기유진 역)-김해숙(장화사 역)-이경영(기산 역)-오대환(오봉삼 역)-손숙(김말분 역)-정제원(기찬성 역)-양지일(박은성 역) 등의 환한 미소가 담겨 있다. 특히 극중에서는 살벌한(?) 분위기를 내뿜고 있는 출연진들의 반전 미소가 시선을 강탈한다.

 

우선 김희선과 양지일은 미니 손하트 포즈와 함께 꽃미소를 발산하고 있다. 이어 손숙의 곁에 쪼그려 앉아 여신 미소와 함께 사랑스런 브이 포즈를 취하는 김희선의 모습이 공개됐다. 이처럼 김희선은 함께 촬영하는 선후배 배우를 알뜰살뜰하게 챙겨 훈훈함을 자아낸다.

 

이어 김영광-정제원의 꽁냥 셀카 타임이 포착됐다. 이는 강제 영혼 체인지 시도 장면 촬영을 앞둔 두 사람의 모습. 찰싹 붙어 다정하게 셀카를 촬영하는 두 사람의 모습이 친형제 같은 케미스트리를 뿜어낸다. 동시에 ‘잘생김’이 묻어 나오는 투샷이 여심을 뒤흔들고 있다. 또한 김영광-이경영의 반전 아이컨택이 시선을 잡아 끈다. 특히 이경영을 향해 활짝 미소 짓고 있는 김영광의 모습이 여심을 설레게 한다.

 

그런가 하면, 촬영에 앞서 대화를 나누고 있는 김해숙-이경영의 모습이 시선을 강탈한다. 극중 장화사와 기산의 관계와는 달리 촬영현장에서 두 사람은 눈만 마주쳐도 웃음을 터트리는 화기애애한 모습이다. 극 후반부에 치달을 수록 더욱 뜨거운 에너지를 내뿜으며 환상의 호흡을 뽐내는 김해숙-이경영의 연기 합이 친밀한 현장 분위기를 절로 느끼게 한다.

 

이처럼 ‘나인룸’ 출연진은 서로가 서로를 챙기며 돈독한 팀워크를 자랑하고 있다. 마지막까지 즐거운 에너지를 내뿜으며 최선을 다하는 ‘나인룸’ 출연들의 활기찬 모습이 2회 남은 ‘나인룸’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한편, tvN 토일드라마 ‘나인룸’은 희대의 악녀 사형수 ‘장화사’와 운명이 바뀐 변호사 ‘을지해이’, 그리고 운명의 열쇠를 쥔 남자 ‘기유진’의 인생리셋 복수극. 오는 24일 토요일 밤 9시 15회가 방송된다.

 

<사진- tvN ‘나인룸’ 제공>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더불어민주당 김영호의원과 소방청이 공동주최한 입법공청회 동영상
광고
광고
관련기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