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안부, 올해 상반기 지방재정 신속집행 강력 추진

-지방재정 신속집행(58.5%), 일자리·SOC사업 집중 관리

소방뉴스 | 기사입력 2019/01/03 [13:00]

행안부, 올해 상반기 지방재정 신속집행 강력 추진

-지방재정 신속집행(58.5%), 일자리·SOC사업 집중 관리

소방뉴스 | 입력 : 2019/01/03 [13:00]

2019년 행정안전부가 지역경제 활력 제고를 위해 지난해에 이어, 올해 상반기 지방재정 신속집행을 추진한다.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는 올해 상반기에 최근 5년간 지방재정 신속집행 최대 수준의 목표율 58.5%를 설정*하고, 목표 달성을 위해 특단의 대책을 강구, 강력히 추진할 계획이다.

* (’14) 55.50% → (’15) 56.50% → (’16) 58.00% → (’17) 56.50% → (’18) 57.0%

 
특히, 지역경제의 파급효과 큰 일자리 창출, SOC사업(사회 기반 시설 사업) 등에 대해서도 집행 목표율을 설정하고 집중관리를 실시할 예정이다.

 
올해 상반기 지방재정 신속집행 대상액은 지난 해 179조 원 보다 14.5% 늘어난 205조 원 규모이다.

 

지방재정 신속집행 목표달성을 위한 중점 추진대책은 다음과 같다. 


먼저, 1분기 내에 추경을 최대한 앞당겨 확장적 재정 지출을 위해 지방소비세 인상분, 교부세 증가분 미편성액 등 약 10조원+α을 활용, 일자리 및 생활 SOC사업 등에 조기 투입될 수 있도록 한다.

  
광역자치단체 50억 원(기초 30억)이상 사업의 집행 관리를 위해 지방재정관리시스템(e호조)을 개선, 사업별 추진상황 점검 및 부진단체·부진사업에 대해 「현장점검 특별반」을 운영하여 맞춤형 집행 관리를 강화한다.

 
또한, 긴급입찰 시 소요기간의 최대한 단축 공고, 선금 계약금액의 70% 이내 지급, 적격심사 기간 단축 등 「지방재정 신속집행 추진 지침」 및 「적극행정 면책제도(감사원)」를 적극 활용한다.

 
수시 현장점검 실시, 각종 회의체 등을 활용한 집행독려, 중앙 및 지방 「지방재정신속집행지원단」을 통해 신속집행 현장 점검 및 애로사항을 지원한다.

 
국비보조사업의 신속한 자금 교부 등을 위해 관계부처 협력 체계를 강화해 나가고, 아울러 우수 자치단체에 대해서는 기관장 표창 및 재정 인센티브(특교세)도 지원할 방침이다.

 
고규창 행정안전부 지방재정경제실장은 “상반기 신속집행을 통해 일자리가 늘어나고 지역경제의 활력이 되살아나 국민의 삶이 조금이 나마 나아지길 희망한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더불어민주당 김영호의원과 소방청이 공동주최한 입법공청회 동영상
광고
광고
관련기관 바로가기
정치/경제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