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건축사협회, 재난발생시 해당지역 건축사 현장지원한다

-16일 대한건축사협회「건축사 재난안전 지원단」발대식, -건축전문가로서 건축물 안전점검, 보수·보강 방법 자문 등 역할 수행

김가영 | 기사입력 2019/05/15 [11:45]

대한건축사협회, 재난발생시 해당지역 건축사 현장지원한다

-16일 대한건축사협회「건축사 재난안전 지원단」발대식, -건축전문가로서 건축물 안전점검, 보수·보강 방법 자문 등 역할 수행

김가영 | 입력 : 2019/05/15 [11:45]

대한건축사협회(회장 석정훈)는 지진, 화재 등 재난 발생 시 체계적이고 신속한 대응을 위하여 “건축사 재난안전 지원단(이하 건축안전 365)”을 조직하고 5월16일 건축사회관에서 발대식을 개최한다.

 

그간 경주, 포항에서 일어난 지진과 최근 강원도에서 일어난 산불 등  국가 차원의 재난에 적극 대응하기 위하여 국토부와 지자체 등의 요청에 따라 건축 전문가인 건축사가 현장에 파견되어 왔으며, 앞으로 발생할 수 있는 재난 상황에서도 보다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하여 ‘건축안전 365’가 출범하게 되었다.

 

‘건축안전 365’는 국민들의 삶의 터전인 건축물이 1년 365일 내내 항상 안전하기를 바라는 소망을 담아 전국 17개 시·도의 건축사 365명으로 구성되었으며, 재난 상황이 발생하는 경우 시·도, 시·군·구 등의 요청에 따라 해당 지역에 소재한 ‘건축안전 365’를 중심으로 손상된 건축물의 안전을 평가하고, 신속한 복구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평상시에도 화재에 취약한 건축물의 안전성능을 높일 수 있는 맞춤형 보강 방안을 자문하는 등 국가와 지역사회의 정책 수요에 대응하는 사회봉사 조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격려사를 통해 그간 포항 지진, 강원도 산불 피해 현장 등에 투입되어 활동한 건축사들에게 감사를 표하고, “우리 국민의 삶의 터전인 건축물이 안전하도록 앞으로 정부도 전문가 등의 목소리에 더욱 귀를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최근 건축사의 재난지원 활동모습> 

▲ 포항 지진 현장 복구 지원(‘17.11~12월)     © 소방뉴스

 

▲ 강원도 산불 현장 복구 지원(‘19.4월)     © 소방뉴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더불어민주당 김영호의원과 소방청이 공동주최한 입법공청회 동영상
광고
광고
관련기관 바로가기
소방/안전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