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소방본부’ 전국소방기술경연대회 종합우승 차지

-소방공무원, 의용소방대원을 포함한 선수와 응원단 약 3,000여명 참석 -

윤영희 | 기사입력 2019/06/15 [10:00]

‘창원소방본부’ 전국소방기술경연대회 종합우승 차지

-소방공무원, 의용소방대원을 포함한 선수와 응원단 약 3,000여명 참석 -

윤영희 | 입력 : 2019/06/15 [10:00]

지난 11일부터 13일까지 천안 중앙소방학교에서 3일간 치러진 ‘제32회 전국소방기술경연대회’에서 창원소방본부가 종합우승을 차지했다.

 

▲ 제32회 전국소방기술경연대회 시상식     © 소방뉴스

 

이번 대회는 전국 소방공무원, 의용소방대원을 포함한 선수와 응원단 약 3,000여명이 참석했으며 소방기술과 시범경기 등 총 13개 종목에서 각 시·도 대표선수들이 기량을 겨뤘다.

 

종합우승은 화재, 구조, 구급, 최강소방관분야에서 순위별로 주어지는 점수를 합산해서 결정되며 종목마다 상위권의 성적을 거둔 창원소방본부가 1위로 대통령상을 수상했고 2위는 경기남부소방본부, 3위는 전북소방본부가 차지했다.

 

주요종목별 우승은 ▲화재진압 전술 분야는 부산소방본부 ▲구조 팀 전술 분야는 세종소방본부 ▲ 응급처치 팀 전술 분야는 창원소방본부에서 차지했으며 우승선수 16명은 특별승진의 영예를 안는다.

 

아울러‘대회의 꽃’이라 불리는 최강소방관 종목에서는 대구소방본부 소속 정재헌 소방사가 최고기록을 세우며 가장 강한 소방관임을 증명했다.

 

특히, 올해는 최강소방관 경기에 남성과 동일한 조건하에 여성소방관 1명이 참여해 남성소방관만의 경연이라는 기존의 인식을 깨고 당당히 시연을 보여 깊은 인상을 심어주었다.

 

시범경연으로 펼쳐진 드론 전술운용 대회는 경북소방본부, 위험물질 사고대응은 부산소방본부, 화재감식대회는 대전소방본부에서 우수한 시범을 보여줬다.

 

정문호 소방청장은 소방기술경연대회는 현장대응을 위해 반드시 필요한 기술을 겨루는 대회로 앞으로도 현장 활동과 직접 연결될 수 있는 전문종목을 계속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더불어민주당 김영호의원과 소방청이 공동주최한 입법공청회 동영상
광고
광고
관련기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