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중앙구급지도협의회 정기회의 개최

-전국 대표 구급지도의사와 서비스 품질개선 논의-

윤영희 | 기사입력 2019/06/26 [10:41]

2019년 중앙구급지도협의회 정기회의 개최

-전국 대표 구급지도의사와 서비스 품질개선 논의-

윤영희 | 입력 : 2019/06/26 [10:41]

소방청은 6월 25일 오전 10시에 전국 18개 시·도 소방본부 구급지도의사 대표들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중앙구급지도협의회’ 정기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 중앙구급지도의사협의회 정기회의     © 소방뉴스

 

중앙구급협의회는 구조구급국장을 위원장으로 시·도 구급지도의사 244명을 대표해서 선임된 18명의 위원과 소방청 구급과장으로 구성되어 있다.

 

구급지도의사는 각 지역의 병원에서 근무하는 응급의학전문의이며 병원 전 단계 구급활동시 응급처치의 적절성 등에 대한 평가와 구급업무에 대한 의학적 자문을 담당한다.

 

이날 회의에서는 2018년 구급활동 분석 자료와 2019년 주요 구급정책 추진상황을 공유하고 논의했다.

 

특히, 7월 1일부터 시행되는 ‘119구급대원 업무범위 확대 시범사업’과 관련해서는 시범사업 시행 후 객관적인 평가가 필요하다는 의견과 관련해서는 향후 외부 전문기관으로부터 평가를 받는 방안을 적극 검토하기로 했다.

 

아울러, 구급대원 현장응급처치 표준지침에 다수사상자 발생 시 환자평가 및 응급처치 절차를 구체화하고 출혈환자 응급처치 등 추가지침이 필요하다는 의견에 대해서 지침개정을 추진하기로 했다.

 

소방청 관계자는 119구급서비스는 의학적인 활동인 만큼 각계 전문가로부터의 자문이 매우 긴요하다고 말하고, 앞으로도 현장의 목소리를 적극 반영해 서비스 품질 향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더불어민주당 김영호의원과 소방청이 공동주최한 입법공청회 동영상
광고
광고
관련기관 바로가기
소방/안전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