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던 패밀리' 필립, 미나-어머니 고부 갈등에 끝내 눈물! 처음으로 터놓는 속내!

박만철 | 기사입력 2019/12/26 [10:44]

'모던 패밀리' 필립, 미나-어머니 고부 갈등에 끝내 눈물! 처음으로 터놓는 속내!

박만철 | 입력 : 2019/12/26 [10:44]

 

필립이 아내 미나와 어머니 유금란 씨의 고부 갈등 사이에서 끝내 눈물을 쏟는다.

 

27일(금) 밤 11시 방송하는 MBN ‘모던 패밀리’(기획/제작 MBN, 연출 송성찬) 44회에서는 크리스마스를 맞아 가족 모임을 갖는 미나-필립이 유금란 씨와 생긴 오해를 풀려다 한바탕 눈물을 쏟는 모습이 그려진다.

 

앞서 유금란 여사는 지난 추석 모임 때도 오지 않고, 3개월 넘게 연락이 없는 아들 내외에게 서운함을 느껴 ‘고부 갈등’을 빚은 바 있다. 이날 방송에서는 미나와 유금란 여사가 본격적으로 속마음을 터놓아, 또 한번 위기가 찾아온다.  

 

라자냐와 파스타 등 맛있는 음식을 나눠 먹으면서도 불편한 공기가 형성된 가운데, 식사 후 유금란 여사가 “너희가 도저히 이해가 안 된다”라고 지적한 것. 유금란 여사는 “남편과 시어머니가 사이가 안 좋으면 며느리가 중간에서 눈치를 보는 게 상식 아니냐. 그런데 어떻게 이렇게까지 연락을 안 할 수 있냐?”라고 꼬집는다. 또 SNS에 매일 행복한 일상을 올려 놓는 필립-미나를 보며, 한편으로 서운함이 들었던 속내도 털어놓는다.

 

이에 미나는 “그래서 문자 메시지를 드린 적이 있는데, 어머니가 답을 안 주셨다. 절 싫어하시나 하는 생각이 들었다”고 답한다. 고부 갈등이 점점 치닫자, 필립은 “내가 (아내에게) 연락하지 말라고 했다”고 말한 뒤, 눈물을 쏟는다. 필립은 “(우리가) 힘들다고 힘든 모습을 (SNS에) 보일 수는 없지 않은가? 나도 내 인생을 고군분투하고 있는데”라며 말을 잇지 못한다. 필립의 눈물 어린 토로에 어머니도 함께 눈물을 흘리고, 이를 스튜디오에서 지켜보던 출연진 모두가 눈시울을 붉힌다.   

 

제작진은 “17세 연상연하 부부로 살면서 필립-미나 부부가 남모를 아픔이 있지만, 이를 가족에게도 쉽사리 드러내지 않았다. 이번 가족 모임에서 그간 쌓인 오해와 갈등이 풀리며 깊은 속이야기들이 오가니 지켜봐 달라”고 밝혔다.

 

이외에도 '남해 마님' 박원숙, 박준금, 이경애가 뭉친 ‘시금치 파티’ 현장과, 최준용-한아름 부부의 소탈한 장위동 라이프가 웃음과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MBN ‘모던 패밀리’ 44회는 27일(금) 밤 11시 방송한다.

 

사진=MBN ‘모던 패밀리’ 캡처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경산소방서, 생명을 지키는 골든타임!
광고
광고
관련기관 바로가기
연예/건강/문화/여행/스포츠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