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 코로나바이러스-19(COVID-19) 확산방지 위해 24시간 대응체계 구축

김가영 | 기사입력 2020/02/12 [14:00]

울진군, 코로나바이러스-19(COVID-19) 확산방지 위해 24시간 대응체계 구축

김가영 | 입력 : 2020/02/12 [14:00]

대구·경북 지역이 '신종 코로나' 청정지역을 유지하고 있는 가운데 경북 울진군이 재난안전대책본부 일일 점검회의를 통해 지역사회 확산방지를 위한 선제적 조치에 나서는 등 가용 수단을 총동원해 유입 차단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 오늘(12일) 정현표 경북 울진부군수가 재난안전대책본부 일일 점검회의를 주재하고 '신종 코로나' 유입차단을 위한 현장 대응체계를 점검하고 있다.  사진=울진군 © 소방뉴스

 

오늘(12일) 울진군에 따르면 울진의료원에 선별진료소를 설치·운영하고 기존 방역대책반을 재난안전 대책본부(본부장 울진군수)로 격상해 24시간 대응체계를 구축·운영하고 있다.

 

울진군은 도 지역 내 공공기관, 다중이용 및 공공이용시설에 손소독제 등 방역물품을 지원하고 방역소독의무대상시설 173개소에 긴급 방역을 실시하는 등 물자지원과 방역을 한층 강화했다.

 

정현표 부군수는 "개인위생과 예방수칙을 잘 지키는 것이 감염병 예방의 최선"이라고 당부하고 "모든 행정력을 총동원해 이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경산소방서, 생명을 지키는 골든타임!
광고
광고
관련기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