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산불방지 위험지역 정비

대부분의 산불발생 원인은 부주의

박만철 | 기사입력 2020/02/12 [17:40]

김천시, 산불방지 위험지역 정비

대부분의 산불발생 원인은 부주의

박만철 | 입력 : 2020/02/12 [17:40]

 

▲ 김천시 대덕면 산업팀은 산림 연접자의 가링잎과 고사목 등 인화물질을 제거하는 등 산불발생 위험지역을 정비했다. 사진=김천시  © 소방뉴스

 

 경북 김천시 대덕면 산업팀은 산불 조심 기간을 맞아 산림 연접지의 가랑잎과 고사목 등 인화물질을 제거하는 등 산불발생 위험지역을 정비했다고 밝혔다.

 

겨울 가뭄이 지속되고 본격적인 영농철이 시작됨에 따라 대덕면 직원과 산불 감시원 등은 산림에 인접해 있는 논, 밭 주변을 정비하고 농산폐기물을 제거했다.

 

이강수 대덕면 주무관은 "산불 발생 원인의 대부분이 부주의에 의한 것"이라며, "산불예방에 조금만 관심을 기울여 준다면 산불 발생을 사전에 방지할 수 있다"고 당부했다. 또 "산불 발생 위험이 큰 산림 인접 지역의 인화물질을 집중 제거하고, 산불예방 지도 단속과 홍보를 강화하여 주민의 안전을 지키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경산소방서, 생명을 지키는 골든타임!
광고
광고
관련기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