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의사협회 '코로나19'TF 확대...의료진 모집 즉시 대구지역에 의료진 파견

방상혁 상근부회장...의료진 파견 이전에 대구지역에 내려가 현장에서 직접 진료

박만철 | 기사입력 2020/02/26 [13:22]

대한의사협회 '코로나19'TF 확대...의료진 모집 즉시 대구지역에 의료진 파견

방상혁 상근부회장...의료진 파견 이전에 대구지역에 내려가 현장에서 직접 진료

박만철 | 입력 : 2020/02/26 [13:22]

▲ 지난 24일(월) 열린 대한의사협회 긴급 기자회견 모습 사진=스포츠조선  © 소방뉴스

 

 대한의사협회(회장 최대집)가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가운데 우선 코로나19 대구지역 확산세를 꺾기 위해 전폭적인 의료지원에 나섰다. 이를 위해 기존 대책 TF를 확대·개편한다.

 

의협은 오늘(26일) 상임이사회에서 '대한의사협회 코로나19 대책본부'를 구성하기로 했다. 대책본부는 지난 1월 구성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책 TF'를 확대·개편한 방식으로 운영된다.

 

의협 김대하 홍보이사 겸 의무이사는 "최근 국내에서 코로나19의 지역사회감염 확산 추세에 따라, 확진자가 급중하고 사망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하는 등 전국적인 유행과 장기화 조짐이 보이고 있다"며 "각 직역 및 학계와 지역사회 등을 모두 아우르기 위해서는 대한의사협회 차원의 대응이 필요한 상황"이라고 말하면서 대책본부 확대 구성의 취지를 밝혔다.

 

대책본부 확대·개편 후, 의협은 즉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대구지역에 의료진을 파견하기로 결정하고, '대한의사협회 코로나19 대책본부' 산하 지원위원회(위원장 안혜섭 의협 사회참여이사) 중심으로 대구지역 방역에 앞장 설 의료진을 모집하기로 했다.

 

안혜선 사회참여이사는 "보건복지부에서 지난 24일 대구지역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의료진 모집을 공고함에 따라, 의협 차원에서 대구지역에 의료진을 파견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이어서 "의료진들을 모집하는 즉시 파견할 예정"이라며, "이와는 별개로 방상혁 의협 상근부회장이 의료진 파견 이전에 의료지원단장으로 직접 대구지역에 내려가 현장에서 진료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방상혁 상근부회장은 "의협은 무엇보다 국민건강의 최 일선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이끌어 나갈 것"이라며 "상근부회장으로서 대구지역에 파견된 의료진들의 선두에 서겠다"며 강한 의지를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4월1일, 국가직 소방공무원 85명 최초 신규임용
광고
광고
관련기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