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청년인턴을 연결해주는 '관광 청년인턴제' 사업 실시

선정된 업체에 인턴 인건비로 1인당 월 126만 원, 2개월간 지원

박만철 | 기사입력 2020/03/13 [15:21]

경북도, 청년인턴을 연결해주는 '관광 청년인턴제' 사업 실시

선정된 업체에 인턴 인건비로 1인당 월 126만 원, 2개월간 지원

박만철 | 입력 : 2020/03/13 [15:21]

▲ 경북도청 전경  © 소방뉴스

 

경북도와 관광업체가 청년인턴을 연결해주는 '관광 청년인턴제' 사업을 시행한다. 이번 사업은 코로나19 사태로 심각한 경영난에 빠진 관광업계에 청년인턴 인건비를 지원하여 일자리 창출 등 도움을 준다는 취지다.

 

인턴은 만 39세 이하 국내 관광 관련 대학·특성화과 전공자 또는 주소를 경북에 둔 고교생·대학생(유학생, 졸업생 포함)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관광업체는 상시근로자 3명 이상인 기업이면 참여가 가능하다.

 

경북도는 선정된 업체에 인턴 인건비로 1인당 월 126만 원(최저인금 기준 70%)을 2개월간 지원하고, 인턴기간 연장 또는 정규직 전환시 최장 6개월까지 추가로 지원한다. 희망업체는 다음 달 10일까지 경북도와 경북도관광협회 모집공고를 참고해 인턴 신청서와 서류를 경북도 관광협회에 제출하면 된다.

 

김상철 경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워진 관광업체를 돕고 청년 일자리를 제공하기 위해 관광 청년인턴제를 시행한다"면서 "청년인턴 직업을 체험하고 지역에 정찰할 수 있도록 지원 할 것"이라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경주시 산내면의 3층 돈사서 불...새끼 돼지 다수가 불에 타
광고
광고
관련기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