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장애인복지단체협의회, 코로나19 극복 위해 4000만 원 예산 반납

바로세우기 프로젝트(장애인 독도탐방) 사업 예산 자발적으로 반납

김가영 | 기사입력 2020/03/26 [12:35]

경산장애인복지단체협의회, 코로나19 극복 위해 4000만 원 예산 반납

바로세우기 프로젝트(장애인 독도탐방) 사업 예산 자발적으로 반납

김가영 | 입력 : 2020/03/26 [12:35]

▲ 사진=경산시청  © 소방뉴스

 

 오늘(26일) 경산시에 따르면 경산장애인복지단체협의회(이하 '협의회')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재원 마련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기 위해 2020년 당초 예산으로 편성된 바로세우기 프로젝트(장애인 독도탐방)사업 예산 4000만 원을 자발적으로 반납했다.

 

한편, 바로세우기 프로젝트(장애인 독도탐방)는 '독도'와 '장애인'에 대한 공통적인 사회인식을 바로세우기 위해 거동 불편 및 편의시설 부족으로 평소 여행 등 외부 활동에 취약한 장애인들이 독도탐방을 실시해 장애인의 권익 및 삶의 질을 향상하고,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더불어 함께 살아가는 지역사회 통합을 도모하고자 '독도와 장애인에게 늘 함께하는 사람을!' 슬로건으로 올해부터 추진 중인 사업이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고통을 분담하고자 자발적으로 예산을 반납한 협의회에 진심으로 감사를 드리며, 이번 결정으로 마련된 재원은 코로나19 피해 복구와 지역 경제를 살리는데 소중하게 사용될 것이며, 빠른 시일 내 코로나19 사태가 종식되어 모든 시민들이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4월1일, 국가직 소방공무원 85명 최초 신규임용
광고
광고
관련기관 바로가기